글쓰기 수업 준비 중인데… 반가운 책을 만났습니다

오마이뉴스 시민기자. ‘내가 기자라니!’ 처음엔 신기했고 당당했으며 가슴 벅찬 호칭이었습니다. 2006년, 호기심에 오마이뉴스 시민기자로 회원가입하고 첫 기사를 썼습니다. 하지만 채택되지 않았습니다. ‘그럼 그렇지. 내가 무슨 기자야.’ 그렇게 오마이뉴스를 잊고 살았습니다.시간이 흘러 2013년, 우리 반에 특별한 일…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