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쓰기 운동은 근력 운동과 다르지 않다

“그러나 여러분이 죽어라고 열심히 노력하기가 귀찮다면 좋은 글을 쓰고 싶다고 말할 자격이 없다.” – 스티븐킹 저, <유혹하는 글쓰기> 중 수십 권의 글쓰기 책을 읽으며 깨달은 두 가지가 있습니다. 배운 것도 많지만요, 다 읽고 난 뒤 덩어리로 남은 두 가지 결론은 다음과 같더라고요. 첫 깨달음은 작가 저마다의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