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 필요한 창의융합형 인재는 미술 수업을 통해 육성될 수 있어요”

IT 혁명으로 많은 일자리가 사라지거나 대체되면서 인공지능이 일자리의 상당 부분을 대체할 것으로 보는 시각이 많다. 하지만 예외로 분류되는 직업군이 있다. 바로 창의력이 필요한 예술문화 종사자들이다. 창의형 인재는 여러 교과 중에서 특히 창작물을 만드는 미술 수업을 통해 육성될 수 있다. 이에 따라 미술교육의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