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른들이 잔소리 하는 동화는 안 됩니다”

동화작가 천희순의 학생들은 다양하다. 초등학생들에게는 동화를 읽어주고 대학생에게는 동화창작법을 강의한다. 그 중에는 동화작가를 꿈꾸는 엄마들도 있다.지난 3월 이수지 작가가 아동문학계의 노벨상이라 불리는 안데르센상을 한국 최초로 수상했을 때, 내가 떠올린 건 바로 동화작가를 꿈꾸는 엄마들이었다. 현실의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