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로운 아이들 때문에… 직업까지 바꾼 모범 공무원

몇 년 전 세무서에 사업자등록을 하러 갔다가 매우 당황했던 적이 있었다. 아이들을 가르치지만 과외도 아니고 학원도 아니며, 디자인교육부터 전시 기획, 출판 기획까지 여러 가지 잡다한 일을 하니 적당한 사업 카테고리가 없었다. 어디에도 맞지 않아 문서작성업 같은 ‘황당한’ 사업군으로 사업자등록을 해버렸다.<단...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