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분 동안 5골… 레반도프스키 시대는 온다

지난 11월 30일,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2021 발롱도르 시상식에서 ‘리오넬 메시’가 남자 부문 수상자로 선정되었다. 2009년을 시작으로 2021년까지 자그마치 7회 수상에 성공하며 독보적인 역대 최다 수상의 금자탑을 세웠다. 코파 아메리카에서 오랜 무관의 숙원을 뒤로 하고 우승하는 데 혁혁한 공을 세웠기에 그에게 돌…

기사 더보기